문의하기

미디어

더 나은 사회를 함께 만들어갑니다.

확 바뀐 포스코 스틸갤러리, 미래 철강 기술 담았다.

철강 제조 공정부터 세계 최고 수준의 포스코 철강 제품과 기술력 총망라
터치하면 생활 속 철과 첨단 철강으로 완성될 미래 사회 모습이 눈 앞에 펼쳐져

포스코는 지난 4월 2일, 1995년 서울 포스코센터 건립 때부터 운영해 온 스틸갤러리를 대폭 리노베이션하여 제품 종합전시관을 새롭게 개관했다.

[포스코 뉴스룸] 오감만족 터치월과 VR 체험…확 바뀐 포스코 스틸갤러리

화면 텍스트:포스코, 스틸 갤러리를 가다 -제품 종합전시관-

화면 텍스트:우리 삶 곳곳에 숨은 철을 알아보는 체험공간, 스틸 갤러리 'Steel in the Living'관

화면 해설:아이들이 인터렉티브 월을 터치하며 관람하는 모습

화면 텍스트:인터렉티브 월=손 끝으로 터치하면 생활 속 다양한 철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어요!

화면 텍스트:철의 제조 공정부터 미래형 스마트 팩토리 모습도 볼 수 있고

화면 텍스트:초고강도 기가스틸의 강점을 알아볼 수 있는 VR 체험도 가능해요!

화면해설: 아이들이 VR고글을 머리에 쓰고 움직이며 체험하는 모습

화면 텍스트:인터렉티브 월에서 철이 들어간 부분을 터치하면 영상과 다양한 효과음이!

화면해설:터치한 인터렉티브 월의 영역에서 나타나는 애니메이션이나 효과를 보고 즐기는 체험객의 모습

화면 텍스트:한층 생동감 있게 생활 속 철을 체험해 볼 수 있습니다.

화면 텍스트:폭풍우에도 끄떡 없는 대형 선박부터

화면 해설:관람객이 인터렉티브 월에 그려져 있는 POSCO FACTORY 그림을 톡톡 두드리자 그림이 켜진다.

화면 텍스트: 사무실,공장,매일 이용하는 교통수단까지 철이 꼭 필요하다는 사실!

화면 텍스트: 집안 구석구석에도 다양한 형태로 철이 존재하죠.

화면해설:관람객이 수도꼭지가 그려진 인터렉티브 월을 두드리자 포스코의 철이 사용된 수도배관과 싱크대가 나타나 제자리에 채워지는 애니메이션이 연출됨.

화면 텍스트: 포스토 첨단 철강제품으로 완성될 미래 사회,스틸 갤러리 'World Premium in the Future'관

화면 텍스트: 미래 메가트랜드와 포스코의 최첨단 전자제품이 한 자리에!

화면해설: 각 디스플레이에 제품의 간단한 소개가 실려있고, 관람객들이 둘러보고 있다.

화면 텍스트: 투명 디스플레이=메가트렌드에 따라 진화하고 있는 포스코 월드프리미엄 제품

화면 텍스트: 포스코 첨단 철강제품이 적용된 다양한 제품도 실물 혹은 모형으로 확인할 수 있어요.

화면해설: 3개의 디스플레이에 표시되어 있던 부품들이 중앙의 디스플레이에 한데 모여 환풍기가 완성되는 애니메이션 연출

화면 텍스트:포스코 전기차 콘셉트=기가스틸을 포함한 포스코 자동차강판과 솔루션을 한 눈에!

화면 텍스트: 대리석, 목재, 패브릭 느낌이 그대로, 포스코 건축용 내외장재

화면 해설: 관람객들이 각 다른 소재의 느낌으로 겉면 처리된 포스코 제품을 만져보고 관람하는 모습

화면 텍스트:키네틱 스틸=철 조각들이 흩어졌다 모였다를 반복하여 철이 적용된 다양한 제품 연출!

화면 텍스트:반원 디스플레이=관람객의 움직임을 감지해 철 입자 형태로 표현

화면해설:관람객이 반원 디스플레이를 보고 자세를 바꾸면 그에 따라 철 입자 애니메이션이 해당 자세로 재배열됨

화면 텍스트:포스코 스틸 갤러리에 방문하시면 더 많은 철을 경험해 보실 수 있습니다.

 

‘철과 함께하는 조화로운 미래, 스틸 하모니(steel harmony)’를 콘셉트로 노후화된 전시물과 협소했던 공간을 개선해 체험형 전시 콘텐츠로 채우고, 포스코의 우수한 기술력과 월드프리미엄 제품들을 앞세운 미래 철강 기술을 한 곳에 담았다.

가장 큰 볼거리는 2층 메인 전시관 입구의 포스코 전기차 콘셉트이다. 100% 포스코 기술로 제작한 실물크기의전기차로 PBC-EV, PSC-EV, PBP-EV로 구성, 기가스틸을 포함한 포스코의 자동차강판과 솔루션을 한눈에 살펴볼 수 있다.
*PBC-EV: POSCO Body Concept – Electric Vehicle, PSC-EV: POSCO Suspension Concept-Electric Vehicle, PBP-EV: POSCO Battery Concept-Electric Vehicle

제품전시관 2층에 있는 차의 프레임이 보인다.

메인 전시관 벽면을 빙 둘러 설치된 투명 디스플레이에는 포스코가 주목하는 4가지 미래 메가트렌드별로 포스코 월드프리미엄 제품이 전시돼 있다. 네오 모빌리티, 에코 에너지, 메가시티, 프리미엄 리빙의 4대 메가트렌드에 따라 전기차, 태양광 발전, 초고층 건물, 프리미엄 가전 등에 쓰이는 포스코의 월드프리미엄 제품과 실제 적용된 제품을 실물 또는 모형으로 볼 수 있다.

제품전시관 2층에 전시품을 보고 있는 3명의 사람이 있다.

1층 생활 전시관은 철강 지식이 없는 어린이, 초중고등학생을 포함한 일반인도 쉽고 재미있게 철을 이해할 수 있게 구성돼 있다. 인터랙티브 월에 철이 적용된 제품을 터치하면 그림이 영상으로 반응하고 다양한 효과음으로 재미를 더해, 삶의 기반이 되는 철의 역할을 현실감 있게 체험할 수 있다.

이 밖에 철이 어떻게 만들어지고 미래형 스마트팩토리에서는 철의 제조 공정이 어떻게 달라지는지를 애니메이션으로 볼 수 있고, 포스코 기가스틸의 강점을 알아볼 수 있는 VR(가상현실) 체험도 가능하다.

제품전시관 1층에 있는 vr체험을 하는 2명의 어린이.

새롭게 리뉴얼된 스틸갤러리에서는 뜻밖의 예술작품도 만나볼 수 있다. 철 조각들이 흩어졌다 모였다를 반복하며 교량, LNG선박, 고층빌딩, 자동차, 풍력타워,가전제품 등 철이 적용된 다양한 형상을 연출하는 키네틱스틸이 바로 그것이다. 관람객들의 움직임을 감지하는 인터랙티브 반원 디스플레이도 전시장 볼거리를 더욱 풍성하게 한다.

제품전시관 2층에 있는 스틸갤러리의 조형물이다. 빨간색과 보라색이 많이 보인다.

제품전시관 리뉴얼을 맡은 전형준 솔루션기획그룹 팀장은 “철을 주제로 신기하고 재미있고 쉽고 친절한 전시관을 만들고자 했다. 전시관을 찾는 그 누구라도 철과 우리 생활의 밀접한 연관성을 자연스럽게 이해하고 갈 수 있을 것”이라며 스틸갤러리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새롭게 오픈한 ‘스틸갤러리’는 월요일부터 토요일, 오전 10시부터 7시 사이에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고, 안내 요원을 상시 배치하여 관람객들이 더욱 편하게 둘러볼 수 있다.